오랫만에 자취요리를 올립니다 하하
이번 요리는 척아이롤을 가지고 만든 스테이크 입니다 !


마침 집에 가는 길에 저렴하게 척아이롤님을 30%에 할인을 하시고, 또한 술 안주로도 최고라 생각들어 곧바로 !! 지름지름 !!

또한 제가 찹스테이크에 푹 빠져들었구요.


척아이롤님으로 찹스테이크를 만들 수 없지만, 스테이크 맛을 먹기 위해 요리했습니다.











+ 없을 경우 소금, 후추로 간을 하셔도 됩니다.







+ 숙성은 약 1~2시간 정도가 괜찮은 듯 하며 와인을 뿌려주시면 고기가 좀 더 연해집니다.

































+ 소금을 살짝 넣어 간을 맞추는 것도 좋아요 !










































+ 야채는 미리 볶아주세요. 흐어어엉






- 소무룩...




















시간이 없어서 숙성도 제대로 못시키고 거의 사오자마자 만든 스테이크인데, 솔직히 맛은 나쁘지 않았어요.

고기질이 별로 안좋았던 탓인지.. 그렇게 맛있진 않았습니다.

역시 스테이크는 두께가 두꺼워야하는건데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안녕하세요. 오늘은 김치 국밥을 만들어볼꺼에요.

 

김치 국밥이라는 말이 흔치는 않은데 실제로 식당가서도 본 적 없으시죠 ?

 

김치찌개와 비슷하지만, 국밥 형태입니다.

 

네 맞아요 별거 없답니다 하하

 

 

 

재료 #

 

주 재료 : 김치, 밥

재료 : 동X참치

조미료 : 소금, 후추

 

 

 

 

 

 

 

 

언제나 그렇듯.. 국물이 들어간 요리에는 멸치 육수가 필수 입니다.

 

몇몇 분들은 물로 그냥 하시는 분도 있지만. 전 물로 해본 적이 없어서 멸치 육수를 우려내서 합니다.

 

 

 

 

 

 

 

 

 

 

 

육수를 우려낼 때 홍시처럼 잘 익은 김치를 한 입에 들어갈 정도로 썰어주세요.

 

스마트폰 손떨림 방지 기능을 안켰더니 살짝 흔들렸네요.

 

제가 수전증이 있어서 하하하

 

 

 

 

 

 

 

 

 

 

어느새 육수가 더 우려지고 다른 그릇에 담았습니다.

 

남아있는 찌꺼기들은 채로 걸러내면 되지만, 채로 걸러내면 설거지할 때 채도 씻어야하니 그냥 먹읍니다.

 

죽진 않으니깐요 !

 

 

 

 

 

 

 

 

 

그리고 홍시처럼 잘 익은 김치를 그릇에 볶아줍니다.

 

어느정도 볶냐면요.

 

음..

 

그냥 이때다 싶을때까지 볶아주세요.

 

 

 

 

 

 

 

 

 

 

잘 볶았죠 ?

 

하하

 

여기에 그냥 두부만 있으면 김치두부인데 ..

 

두부를 사올껄 그랫나봐요

 

 

 

 

 

 

 

 

 

 

 

 

준비한 육수를 투척해주세요.

 

국물이 많아보이죠 ?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좀 더 넣었어야했어요.

 

이때까진 참 좋았는데.. Ha...

 

 

 

 

 

 

 

 

 

 

 

참치는 입맛에 마춰 넣으시면 됩니다.

 

원래 안넣어도 되지만 참치가 남아서 넣었습니다.

 

참치는 원래 쫌만 넣으면 되지만, 남으면 안되니깐 다 부어버립니다.

 

여러분들은 조금만 넣으세요

 

그리고 이때 간 좀 마추셔야합니다.

 

미리 준비한 소금과 후추를 기호에 맞게 넣으세요 !

 

전 짜게 먹으니 듬뿍듬뿍~

 

 

 

 

 

 

 

 

 

 

 

 

 

 

이제 마지막 재료인 밥 ! ( 밥도 재료인가요 ? ㅋㅋ;; )

 

팔팔 끓고 있는 나의 김치국밥에 투척합니다.

 

 

 

 

 

 

 

 

 

 

 

 

 

 

 

 

 

 

투척 후 밥을 섞어주세요 ~

 

뚝배기가 작아서 그런지 넘쳐 흐르려고 하네요.

 

조만간 쫌 큰걸로 바꾸고 버려야겠어요 !

 

 

 

 

 

 

 

 

 

 

 

 

 

 

 

팔팔 끓고 있는 김치 국밥

 

맛있겠네요

 

샤방3

 

적당히 끓이고 곧바로 먹어봅시다 !!!

 

 

 

 

 

 

 

 

 

 

 

테이블 위에 새색시 마냥 가지런히 놓인 김치국밥.

 

정말 맛있어보이죠 ?

 

제가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헐

 

 

 

 

 

 

 

 

 

 

 

 

 

 

 

 

 

HAAA

완전 맛있어 !

 

 

 

 

 

 

 

 

한 뚝배기 하실라예?

 

 

 

 

 

 

 

 

 

 

 

 

 

 

마지막까지 쓰윽 .. !

 

근데 여기서 눈치채신 분들도 있겠지만..

 

완전 어죽이 되었다능..

 

저의 참치 욕심이 너무 강해서 국물이 다 쫄았나봐요.

 

흑흑..

 

어죽 먹는 기분이였음

 

 

 

 

 

 

 

 

 

 

 

 

 

 

 

하지만 한 공기 다 비웠습니다.

 

참.. 요리할 때는 좋은데.. 설거지가 제일 짜증나네요 ㅠㅠ..

 

 

여러분들도 도전해보아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낯선 서울 땅에서 친구 하나 없이 홀로 지내기가 매우 힘드네요.


집 - 회사 - 집 - 회사


반복되는 현실..


늦게까지 일하다 퇴근하고..


오늘은 술이 너무 땡기는 밤이였어요.


다음날 출근도 해야하니 간단한 술 안주 요리를 해봤습니다.





- 재료 -


맛있고 깔끔하게 다듬어진 오징어 1마리

 






오징어 데침은 말그대로 데치면 됩니다.


정말 간단한 요리죠.


먼저 특별한 서울특별시 수돗물을 팔팔 끓여주세요.





그 동안 방금 사온 오징어를 꺼내주세요.


한마리에 가격은 3,000원 입니다. ( 동네마트 기준 )


두마리에는 5,000원. 홈플러스 같은데서 구입하시면 더 가격이 저렴 할 꺼에요.





먼저 징어씨의 쭉 뻗은 두툼한 다리를 깨끗이 씻어주세요.


확실하게 뽀득 뽀득 씻어야합니다.






그리고 오징어 먹물이 나오는 이곳 ! (명칭이 기억이 안나네요.)


꼭 이거를 제거해주세요.





제거된 모습입니다.


그대로 쓰레기통에 버려줍니다.


( 혹시 음식물 쓰레기는 아니겠죠 ??? )





몸통 부위도 씻어서 다리와 같이 뜨거운 물에 투척해주세요 !




그리고 이 모습으로 기다립니다.


저는 쓸모없는 화력이 낮은 전기렌지라서 5 분동안 삶았습니다.






잘 데친 뒤 도마로 옮겨줍니다.


몸통 부위는 삶으면 저렇게 말리는데요.


말리는게 싫다면 이쑤시개 같은 걸로 교정을 해두시고 삶으시면 됩니다.





먹기좋게 썰어주신다음 초고추장을 준비합니다.


그리고..







시원한 맥주와 재미있는 드라마를 보면서 드시면 됩니다.





요리가 너무 간단해서 글도 짧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안녕하세요 !


오늘은 참치김치찌개를 만들어볼꺼에요~


자취하다보면 정말 어머님의 손맛이 담긴 요리를 매우 먹고 싶지만..


나가서 사먹는 음식은 차이가 있죠.


그나마 ! 어머님 피를 이어받는 제가 만들면 비슷하니깐(?) 직접 만들기로 했습니다 !





두부와 김치 하나면 밥 한공기는 순식간에 사라지죠 ! 하하하하


이제 요리를 본격적으로 배워볼까요 ?


아참.. 저도 처음 만드는 찌개이니 조언 좀 부탁드려요 !



- 재료 -


청양고추 2EA, 김치 한포기에서 사등분, 동X참치, 찌개용 두부, 조미료 등






먼저 찌개에 쓰일 육수를 만들어주세요 !


저는 벌써 만들었습니다.


물론 육수가 아닌 물로 하셔도 상관없답니다.





김치를 볶기 전 ! 참치캔을 활짝 열어서 참치의 국물(?)을 냄비에 부어주세요.





그리고 그 위에 김치를 올려주세요~


위에 재료창에 있듯이 1인 식사용 김치는 많이 필요없습니다.


김치 한포기의 1/4 정도만 있으면 네끼~다섯끼 정도는 충분히 먹을 수 있어요.





김치를 마구 볶아주세요.


너무 탈 정도로 볶지 마시고~


이 정도면 되겠다~라고 싶을 정도로 볶아만 주세요.


김치 볶는 냄새를 맡으니.. 곧바로 두부를 데쳐서 두부김치 해먹고 싶네요








그리고 우리가 함께 준비한 육수가 있죠 !? 


부어주세요~ 


하하 김치 육수를 부으니 어느정도 김치찌개 같네요. (?)






썰어둔 청양고추를 넣고 저는 새우젓도 추가했습니다~


소금으로 간을 맞추기보다는 새우젓으로 마추는게 더 깔끔하고 맛있더군요.


새우 형님들을 빨간 국물에 투척하여 팔팔 끓여주세요 !






그리고 곧바로 도마를 꺼내어 두부를 먹음직스럽게 자릅니다.


저는 큰게 좋더라구요.


작게 써는건 된장찌개에 좋지만요.


두부를 자르고 김치찌개를 간보셔야합니다.


왜냐하면 두부는 거의 다 익을 때 쯤에 투척해줘야하거든요.


김치찌개 간을 보시면서 후추, 소금 등을 넣어서 간을 맞추어보세요 ~






엄청 끓고 있죠 ?


제 마음이 당신에게 향해 끓는 것처럼.....











개드립은 안할게요 ;;


요리에만 집중하겠습니다.


간을 보시고 완벽하다 싶고, 어느 정도 끓였다 싶을 때 두부님들을 투척해주세요 !




와우!! 육수가 너무 많네요.


국물만 보일정도라니..


두부를 투척하시고 어느정도 익었다 싶으면 곧바로 드시면 됩니다.






같이 한 요리인 계란 장조림과 제가 시식을 해보겠습니다.






먹음직스럽네요.


밥 한공기는 도둑 맞았다고 생각하시면 될 꺼같아요.






맛이 어떠냐구요 ?


궁금하죠 ?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아 ~ 하세요.


아 ~~~~~~~~~~~~~~~~~~~~~

















ㅎㅎㅎㅎㅎㅎ 줘도 못드시네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ㅎ.. 죄송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안녕하세요 !


이번에는 새로운 이모티콘과 함께 포스팅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번 제가 만들 음식은 계란장조림입니다.





몇일전부터 너무 먹고 싶어서 .. 만들기로 했습니다.


해보니 의외로 간단하더군요.




계란 장조림을 하기 위해 먼저 재료부터 보시죠 !


- 재료 -


계란 10EA, 청양고추 2EA, 깐마늘 10EA, 진간장, 조미료 등






먼저 계란을 삶아주세요 !


저는 전기레인지가 1EA 뿐이고 화력도 너무 약해서.. 꽤 오래 걸렸습니다.



하.. 정말 다음에 이사가면 주방이 빵빵한 곳으로 이사가고 싶네요.







계란을 삶는 동안 마늘을 준비해주세요 !


저는 깐마늘을 구입하지 않았습니다.


금방 상해버리기 때문이죠.


그래서 이렇게 손수 직접 깠습니다.








그러는 도중 벌써 계란이 다 삶켜졌네요.


그냥 까서.. 소금에 찍어 먹고 싶습니다.





계란을 모두 깐 다음 다른 곳에 보관해주세요 !


이제 간장 국물(?)을 만들어야 하거든요.





그냥 물에 진간장을 넣고 해도 되지만


전 좀 더 맛을 내기 위해 멸치 육수에 해봅니다 !



제 모든 요리는 멸치 육수가 필수죠 하하핫






멸치 육수를 만들 때 이때 청양 고추를 썰어줍니다.


이 때 당시 전 4EA를 썰어 넣었는데..


2EA가 제일 적당합니다.


너무 많이 넣지 마세요 ㅠㅠ


왜냐구요 ?



























엄청 매워요









얘기하는 도중 벌써 멸치 육수가 다 되었네요.


먼저 간을 따로 맞출 필요가 없습니다.


차후에 맞추면 되거든요.






멸치 육수에 진간장 큰 수저로 3 숟가락 정도 넣고 계란 투척 !





곧바로 마늘과 고추를 팍팍 넣어주세요 !


그리고 오랫동안~~~(전기레인지 기준) 끓여주세요 !!!






사진으로 보이나요 ?


계란 색도 약간 변했습니다 ~


전 이때 간을 맞췄어요.


소고기 다시다, 소금, 후추로요 !


그리고 조금 더 끓여줍니다 !






청양 고추는 제거했습니다.


너무 많아서.. 맵더라구요.


어때요 ? 계란 장조림 같아보이죠 ?






당연히 계란 장조림이니깐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정말 간단한 계란국을 만들어볼게요.


다른 재료들이 들어가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전 자취생이기 때문이죠 !


정말 필요없는 재료들을 제거하고 오직 계란만으로 계란국을 만들어 보겠습니다.




준비물


계란, 다시다, 소금, 후추


육수를 내기 위한 각 재료





1. 먼저 이정도양의 물을 넣고 멸치와 다시마를 넣습니다.


저는 멸치 비린내를 제거하기 위해서 통후추를 조금 넣었습니다.



2. 육수가 우려나올 때까지 그 동안 계란 4~5개를 깨트려 마음껏 휘저어주세요.


사진이 없는 점 죄송합니다.





3. 색깔 보이시나요 ? 하얀색에서 약간 누런색으로 변했습니다.


대략 10~20분 정도 끓인것인데요. 이때 멸치, 다시마, 통후추를 모두 빼주세요.


참고로 저처럼 망없이 집어넣으면.. 빼기 정말 힘듭니다.


꼭 망을 넣어서 해주셔야합니다.




4. 육수에 저었던 계란을 모두 넣어주세요.


곧바로 풀어주시지 마시고 조금 경과를 지켜보고 풀어주세요.


그렇게해야 계란들이 이쁘게(?) 나온답니다.



5. 마지막으로 간을 해주세요.


저는 짜게 먹는 편이라 다시다 큰수저로 2/1, 소금 1, 후추 2/1 이정도 넣었습니다.


제 입맛에는 딱 맞네요.



6. 그릇에 옮겨 맛있게 먹어요~


이것도 사진 첨부가 없네요 ..




정말 맛있게 끓였는데.. 사진도 부족하고.. 


재료가 너무 없어서 밋밋해보이네요.


하지만 저처럼 가난한 자취생에게는 최고의 계란국 입니다.


부유하시면.. 여러 재료들을 넣으시면 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요즘 술 안주로 자주 먹는 육회입니다 !


전에는 우둔살로 요리를 한적이 있었는데 오늘은 꾸리살로 요리했습니다.


우둔살 같은 경우 1만 5천원치 샀을 때 양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거의 성인 3인이 육회만 먹을 때 가정하여 배불리 먹을 수 있구요.


꾸리살은 1만원 기준으로 400g 정도입니다.


양은 2인이 먹기 딱 좋은 정도입니다. 


정육점에 계시는 분이 육회를 우둔살로 먹기보다는 꾸리살로 먹는것이 더 맛있다고 했는데


솔직히 제가 먹어볼 때는 확실히 꾸리살이 고기가 더 연해서 맛있다고 느껴졌어요.


근데 꾸리살은 특수부위라서 우둔살보다 가격은 조금 더 비쌉니다.




먼저 고추장 육회를 해먹기 위해선 다음과 같은 재료를 넣습니다.



 재료 목록 ( 스푼 기준 - 큰 수저 )


 육회용 고기 400g, 고추장 2 스푼, 초고추장 1 스푼, 다진 마늘 2 스푼, 설탕 1.5 스푼, 참기름 2 스푼


참깨 조금, 후추가루 조금, 소금 조금


※ 제 입맛이 자극적이니 이러한 재료만 들어갔다는걸 아시면 됩니다.

  





그리고 마음껏 버무립니다.


버무리면서 간을 계속 보시면서 마추시면 됩니다.



짠 ! 완성된 모습입니다.


원래 흰자는 넣으면 안된다는데.. 처음 알았어요.


근데 뭐 맛은 크게 변하는건 없지만 쫌 눅눅해져요.


저처럼 흰자까지 넣으시면 안됩니다.



















+++++++ 추가 +++++++




이번에는 홍두깨살로 만든 육회 !


흰자 제거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