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은 두루치기로 유명한 도시죠.

그 중 광천식당과 진로집은 쌍벽을 이루는 맛집입니다.

매일 광천식당만 갔었는데, 진로집은 처음으로 방문해보았어요.

듣기로는 진로집이 광천식당보다 더 오래된 맛집이라고 들어서 매우 궁금했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진로집에 대해 집중 포스팅보다는 광천식당과 비교하도록 하겠습니다.

어딜 가시든 결정은 여러분 몫이에요.





기본찬입니다.

딱 2개만 나오는데요. 광천식당과 크게 다를 게 없지만, 광천식당은 멸치 육수가 나오지만, 여기는 나오지 않아요.

그게 쫌 아쉽네요. 하지만, 동치미와 김치는 맛있어요.





일단, 오징어 두루치기보다 두부 두루치기를 주문했습니다.

광천과는 매우 다르게 연두부처럼 잘 으깨지고 단순히 파만 들어가네요.


맛은 매우 맵습니다. 근데 고소해요.

참기름을 넣었는지.. 고소함이 코끝을 찌를 정도로 참기름 냄새가 많이나요.





역시 두부 두루치기하면 면에 비벼먹는게 공식이 되어서인지, 면 하나 주문하고 곧바로 비벼먹었습니다.

양념이 약해서인지, 면과는 어울리지 않았어요. 물론, 제 입에만 안맞은거에요.





면만 먹을 수 없겠죠? 다음은 밥을 주문해서 비벼 먹었습니다.

확실히 면보다 밥이 너무나 어울렸어요.


두부두루치기가 매우 고소해서 그런지.. 밥과 조합은 매우 좋았어요.



뭐 전체적으로 광천과 비교해서 맛을 보자면, 광천은 짜고 맵고. 라고 표현을 하자면, 진로는 맵고 고소하다. 라고 볼 수 있어요.

근데, 저는 짠걸 더 좋아해서 광천이 더 좋습니다.


단지, 광천을 짜서 못드시는 분들에게는 진로집이 입이 더 맞을 것 같습니다.

특히 밥에 비벼 먹는 진로집의 두루치기는 정말 잘 어울렸어요. 이건 확실히 인정합니다.


그리고 매운 맛은 광천보다 진로집이 더 매운 것 같아요.

배불러서 먹기 힘들었기보다는 매워서 먹기 힘들었어요.


저희가 방문했을 때 진로집에 사람이 가득차 있었고, 역시 유명한게 이유가 있더라구요.

한번도 방문해보지 않는 분들은 한번쯤 가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그리고 가시게 되면 면보다는 밥과 비벼먹으면 더 좋을 꺼에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중구 대흥동 314-1 | 진로집
도움말 Daum 지도


들게 등산하고 와서 집에 온 뒤 밥 차려먹기에는 너무 귀찮죠 ?

여러분들은 어떻게 드시나요 ?


대전에 산하면 ~ 보문산인 곳에서 간단하게 등산을 마친 뒤 내려오면 많은 식당들이 즐비한데요.

어릴적부터 엄마 손 잡고 등산 마친 뒤 항상 가는 다정식당에 방문하여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거의 산 끝자락에 위치한 집이에요.

대전 아쿠아리움 바로 아래 있답니다.






기본적인 반찬입니다.

여기는 가격이 엄청 비싼 편도 아닌데 국이 총 2개나 나온다는 점이 매우 마음에 들어요.


된장찌개, 콩비지 마음에 드시는 걸 드시면 되요.

반찬들은 모두 비빔밥에 비벼먹을 수 있게 매우 좋은 반찬들 뿐입니다.


특히나 제가 비빔밥을 먹을 때 꼭 넣는 무생채, 매운 콩나물 무침까지 나오기 때문에 정말 마음에 들어요.

실은 어릴적부터 여기서만 먹다보니 비빔밥에 이 반찬이 필수가 되었네요.





역시 비빔밥하면 찌개가 빠질 수가 없죠 ?

저는 둘다 좋아하기 때문에 비빔밥을 비벼 먹을 때 둘다 조금씩 다 넣었어요.


물론 먹을때마다 계속해서 번갈아가면서 먹었구요.




여기는 특이하게 시원한 생수가 나오지 않고 누룽지 물이 나와요.

약간 따뜻해요. 비빔밥과 정말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요.


근데 등산을 방금 마쳤기 때문에 시원한 물을 드시고 싶으시면 말씀하셔야 해요.




오늘의 메인 요리(?). 보리밥 입니다.

물론 보리밥만 먹으면 허기지기 때문에 쌀밥과 보리밥이 섞여있어요.


아마 등산 전에 보리밥마 먹으면 출출할 수 있기 때문에 쌀밥을 같이 섞은거겠죠 ?




그리고 엄마가 반찬을 넣은 뒤 남은 반찬 모두 집어넣어 양이 방대해졌네요.

저는 어느 식당을 가도 반찬을 최대한 남기지 않기 위해서 다 먹는 습관이 있느라.. 


절대 그릇이 작아진게 아니고 고추장도 3 스푼 정도 넣었어요.

만약 저와 같이 드시는게 아니고 너무 과하게 넣었다고 생각드시면 밥을 조금 더 달라고 하시면 되요.

무료로 주신다고 들었어요.




일반적으로 집에서 출출할 때 누구나 쉽게 먹을 수 있는 비빔밥이 되었습니다.

배추 겉저리도 어찌나 맛있던지 전혀 거부감이 없네요.


야채들이 모두 싱싱해서 먹기 너무 좋습니다.




옆 테이블에서 해물파전을 너무 맛있게 먹어서 하나 주문 했습니다.

파전은 매우 두껍고 기름기가 좔좔 흘렀어요.


짜고 맵게 먹는 저한테는 몇 조각 먹다보니 너무 느끼해서 다 먹지 못했어요.

또한 보리밥까지 매우 많이 먹어서.. 하하.


남기려고 했는데 막 이제 식당에 들어온 다른 옆 테이블에서 한 아주머님이 남기실꺼면 달라고 하셔서 드렸어요.

다행히 음식 남기지 않아서 매우 좋네요.




비록 해물파전은 남겼지만 보리밥은 깔끔하게 먹었습니다.


전체적으로 총평을 해보자면 보문산 맛집으로 유명한 맛집이에요.

이 근방에 최근 식당이 많이 들어섰고 맛집도 꽤 많은걸로 아는데, 이 집은 아주 오래전부터 쭈욱 있었어요.


평일 점심 때 방문했을 때 사람이 매우 많을 정도였어요.

아까도 말 했듯이 좋은 야채와 좋은 물로 만들었기 때문에 모든 재료가 정말 싱싱하고 맛이 좋아요.


어린 아이들도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기 때문에 온 가족이 등산 후에 먹는 걸 권유해드려요.




 다정식당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대사동 198-68

 전화번호 : 042-252-432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 중구 대사동 198-68 | 다정식당
도움말 Daum 지도



어버이날을 맞이하여 대전에 내려간 후 저희 가족은 외식하러 이리저리 찾아보던 중 !

5월이면 킹크랩 철이라는 동생의 조언으로 만년동 대게킹으로 가기로 결정했습니다 !






실내 내부 모습과 가격표를 찍고 싶었는데.. 촬영하진 못하고 킹크랩 2.5 Kg를 주문했습니다.





요리들은 모두 코스 요리 형식으로 하나하나씩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정말 기본 반찬이 너무 많아서 킹크랩까지 버티는 데 너무 힘들었습니다.


위에 보시는 이미지는 회인데, 양념은 양꼬치에 나오는 소스 맛입니다.

회와 양꼬치 소스의 만남이 쫌 특이했지만 먹을만 했어요.






이거는 골뱅이 무침이라고 생각했지만, 반전이였습니다.

문어 무침입니다.

하지만 비싼 문어인 만큼 문어가 많이 들어가 있진 않습니다.






샐러드입니다.

샐러드는 잘 먹지 않으니 생략 !






죽입니다.

아마 게죽 같습니다.






생선 까스입니다.

맛있었어요.






킹크랩을 시키니 이렇게 회도 나옵니다.

연어와 지느러미 부위도 있구요. 정말 이쯤 되면 슬슬 배가 부르기 시작합니다.





새우 튀김입니다.

저희 가족이 4인인데. 딱 맞춰서 4개 준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꽃게탕이죠.

저희 어머님은 꽃게 보시더니 한 입에 쏘옥..

저와 동생은 그 모습을 보고 말렸죠.

킹크랩 곧 나오는데 저렴한 꽃게 먹지말라며.. ㅋㅋㅋ






이거슨...

기억이 안납니다.

그냥 먹을 만 했어요.

이전에 포스팅한 명주네밥에서는 특이한 생선이였는데, 같은 거 같기도 하고...






꼼장어 인 것 같습니다.

꼬들꼬들한 꼼장어가 맛있었어요.

맛은.. 닭똥집볶음 같은.. ?






튀김이죠.

고구마 튀김이였는지.. 기억은 잘 안납니다.

튀김은 배가 금방 차니.. 가능한 먹지 않도록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나온 !! 메인 요리 !! 킹! 크! 랩 !

사진으로 볼 때 매우 작아보이네요.

실제로는 매우 컸는데 말이죠.






잉.. 이렇게 찍어도 작네요.






국물은.. 전혀 짜지 않았습니다.

( 전 아주 짜게 먹습니다.)

다른 분들에게는 어느정도 맞을지 모르겠습니다.

진짜.. 생각보다 매우 큽니다.






껍질을 벗기니 하얀 속살을.. 비추네요.. !!!!







약간 게맛살? 나긴 했지만. 시중에 파는 게맛살은 그냥 커피라면

이건 TOP... !


라는 개드립은 죄송합니다.


살짝 짠맛이 나기도 하고.. 맛은 야들야들한게 입에 쏘옥 .. 녹는 느낌?








킹크랩 집에서는 아주 먹기 좋게 잘라줍니다.

보시다시피 제 한손으로 킹크랩 다리를 들고, 옆에 있던 동생이 쏘옥 빼주기만 해도 이렇게 먹기 좋게 빠집니다.

다리뿐만 아니라 모든 부위가 먹기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비빈.. 밥 !!

근데 이건 처음 아버님이 드시더니.. " 아 .. 별로야 " 이러시더군요.

호불호가 갈리는 음식인 줄 알았더니

우리 네명 식구 모두 불호였습니다.


그냥 불호인듯 싶습니다.




하지만 킹크랩만큼은 최상이였고, 기본 반찬도 최상으로 좋았습니다.

가격은 4인 식구 기준으로 26만원 정도 나왔습니다.






큰지도보기

대게킹 / 한정식

주소
대전 서구 만년동 284번지
전화
042-483-4567
설명
-


주차 공간은 협소하니.. 가급적 지하철을 이용하시길 바라며..

저렴한 가격은 아니지만, 특별한 가족 외식을 즐기고 싶으시다면 한번 쯤 방문해도 좋을꺼라고 생각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